언론 속의 최유나 변호사

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아파트명에서 아이파크 빼려면 현대산업개발 동의 필수?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법률사무소가까이
댓글 0건 조회 1,236회 작성일 22-01-20 11:29

본문

최유나 변호사 인터뷰 내용

지식재산권 소송에 전문성이 있는 법률사무소 가까이 최유나 변호사 브랜드를 뗄 경우에는 시공사의 동의가 필요하지 않다고 봤다.

법률사무소 가까이 최유나 변호사 상표법상 타인의 등록상표를 사용하기 위해서 허락을 받아야 한다는 규정만 있고 상표 사용을 중단할 때의 규정은 따로 존재하지 않는다.”

기존에 사용하던 브랜드명을 빼는 것이라면 브랜드 상표권자의 허락을 받을 필요가 없다.”고 설명했다.


 

- 원글 링크 : 연합뉴스 http://naver.me/x78gwLE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법률사무소 가까이
주소 : 서울 송파구 법원로 96 문정법조프라자 202호(서울 동부지방법원 민원실 맞은편) | 광고책임변호사 : 최유나 변호사
전화 : 02-449-2588 | 핸드폰: 010-5191-0020 | Copyright © 2019 법률사무소 가까이 All rights reserved.